• 즐겨찾기 추가
  • 2019.09.22(일) 21:13
순천시의회, KBS 순천방송국 폐쇄 철회 촉구
양재봉 yjb66@nate.com
2019년 08월 16일(금) 15:17
[동부타임즈 = 양재봉] 순천시의회(의장 서정진)가 최근 KBS가 발표한 ‘KBS 비상경영계획 2019’의 문제점을 지적하며, 사태해결을 위해 한 목소리를 냈다.

순천시의회는 16일 오전 9시 30분 순천시청 앞에서 KBS 순천방송국 폐쇄 철회 촉구 성명서를 발표하고 KBS가 특단의 대책을 강구 할 것을 강력히 촉구했다.

순천시의회는 성명서를 통해 “KBS 지역방송국 구조 조정안은 지역의 다양한 철학이 담긴 목소리를 배제하고 지역의 언로를 차단하는 행태”라며 깊은 걱정과 우려를 표했다.

시의회는 “KBS 순천방송국은 전남 동부권에서 연간 100억 원 가량의 수신료를 받아 수십억의 흑자를 내고 있음에도 불구하고, KBS가 경영손실이 난 것은 이 수신료가 본사의 경영 손실을 메우기 위해 지금까지 쓰여 온 것”이라고 지적했다.

또한, 이번 비상경영계획안은 사실상 KBS 순천방송국의 TV와 편성 기능을 상실하게 하고 전남 동부지역의 언로를 차단하여, 2004년 KBS 여수방송국을 폐지했던 전례처럼 지역방송국을 폐쇄하는 수순이라고 비난했다.

이에 순천시의회는 공영방송인 KBS가 위기의 지역방송을 살리기 위한 지역민과의 공론의 장을 마련할 것, 지방방국 폐쇄 계획을 철회할 것, 지역방송국의 TV 로컬 기능 확대방안을 추진할 것을 강력히 촉구했다.
양재봉 yjb66@nate.com
회사소개회원약관개인정보보호정책청소년보호정책제휴문의고충처리인광고문의기사제보
동부타임즈|등록번호: 전남 아00154 | 등록일: 2011년 9월 11일 | 발행인:김경숙 | 편집인:양재봉 | 청소년보호책임자 : 양재봉
발행소: (우)57786 전남 광양시 중동로 95, 3층(중동) | 대표전화: 061-795-0040 | 팩스: 061-795-9911 | E-mail : yjb66@nate.com
[동부타임즈]를 통해 제공되는 모든 콘텐츠는 무단 사용, 복사, 배포 시 저작권법에 저해되며 법적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