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즐겨찾기 추가
  • 2020.07.30(목) 21:27
순천시,‘개인형 이동수단 공유서비스 활성화 포럼’ 개최

공유형 이동서비스 산업의 제도개선 위한 첫걸음

양재봉 yjb66@nate.com
2019년 12월 06일(금) 16:49
[동부타임즈 = 양재봉] 순천시는 지난 12월 4일(수) 광명역 KTX 대회의실에서 순천시가 주최하고 한국스마트이모빌리티 협회(회장 박영태)가 주관한 ‘PM(Personal Mobility) 공유서비스 활성화 및 이용 안전 포럼’을 개최 했다.

‘개인형 이동장치 공유서비스 활성화 및 이용 안전 증진’을 주제로 전문가와 기업인들이 모인 이번 포럼에서는 전동킥보드 등 퍼스널 모빌리티(PM)을 이용한 공유형 이동서비스 산업의 급성장으로 인해 사회적 문제로 확산되고 있는 안전, 운영관리 등의 해결 방안과 도로환경과 안전운행을 위한 개선방안을 수렴하는 기회가 됐다.

포럼에서 한국스마트이모빌리티 협회 하일정 사무국장이 `PM 시장 현황 및 서비스 활성화 방안`을 주제로 국내?외 시장 현황, 공유서비스 활성화 저해요인과 대응방안에 대해 발표했고, 도로교통공단 명묘희 수석연구원은 `공유 모빌리티 안전과 이용 활성화를 위한 제도 개선방안`을 주제로 개인형 이동장치의 개념, 관련 법제 및 도로 이용 규제 현황 등을 해외사례를 인용해 발표했다.

참석자들은 ‘개인형 이동장치 운행도로 및 안전운행을 위한 합리적 개선방안’과 ‘법규 및 조례 제정’, ‘안전기준 및 주행안전 기준 정립’등 공유형 이동서비스의 안정적인 정착 방안에 대해 토론을 이어 갔다. 특히, 무분별한 공유서비스 난립 방지와 해외 대규모 자본의 시장 선점 방어를 위해 제기된 `허가제 도입`에 대해서는 제도의 필요성에 공감하는 모습을 보였다.

포럼 참석자들은“국회에 계류되어 있는 PM 관련 도로교통법 개정안이 통과되지 못하고 있는 아쉬운 시점에서, 이런 의미 있는 포럼이 개최되어 다행이다며,번 포럼을 시작으로 조속히 제도개선이 이루어져 한국형 모빌리티 공유산업 생태계가 구축되기를 희망한다”고 밝혔다.

한편, 순천시 관계자는 “개인형 이동수단의 빠른 확산은 친환경 교통수단으로의 전환이라는 긍정적 측면과 안전문제, 관리문제 등 부정적 측면이 공존하고 있다며, 순천시는 선제적으로 조례를 제정해 공유서비스 확산에 따른 문제점을 최소화하고 시민의 교통안전권 보장을 위한 안전장치 마련을 위해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양재봉 yjb66@nate.com
궎뒪諛⑺썑湲異쒖옣꺏異쒖옣留덉궗吏異쒖옣뾽냼肄쒓구븞留덉냼媛쒗똿궗씠듃뿭븷뻾泥좎씤궛뾽留뚮궓二쇱꽑궗씠듃遺궧씠궗꽱꽣媛뺤썝룄寃룄쉶異쒖옣留덉궗吏遺궛떆硫섑듃留덈쾿苑껊갑遺꾩쐞湲곗쥕씤諛붽갇윭由ш엳뒗뿰씗룞뜲씠듃肄붿뒪蹂댁뒪넗겕룞씤옱媛뺣궓꽦洹좉룄愿젙臾몄쟾궛떊썡紐낅━븰쉶씪씤뵾遺怨솉꽦寃룄愿湲濡쒕쾶씠誘쇱꽱꽣異쒖옣留덉궗吏썑湲湲濡쒕쾶씠誘쇱꽱꽣
회사소개회원약관개인정보보호정책청소년보호정책제휴문의고충처리인광고문의기사제보
동부타임즈|등록번호 : 전남 아00154 | 등록일 : 2011년 9월 11일 | 발행인 : 양재봉 | 편집인 : 양재봉 |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경숙
발행소 : (우)57786 전남 광양시 중동로 95, 3층(중동) | 대표전화 : 061-795-0040 | 팩스 : 061-795-9911 | E-mail : yjb66@nate.com
[동부타임즈]를 통해 제공되는 모든 콘텐츠는 무단 사용, 복사, 배포 시 저작권법에 저해되며 법적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