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즐겨찾기 추가
  • 2021.01.19(화) 15:47
장흥군, 향기 가득 품은 주홍빛 보물 ‘향그레 레드향’ 수확
양재봉 기자 yjb66@nate.com
2021년 01월 13일(수) 14:08
장흥군, 향기 가득 품은 주홍빛 보물 ‘향그레 레드향’ 수확
[동부타임즈 = 양재봉 기자] 장흥군(군수 정종순)은 지난 11일 신축년의 새로운 기운을 머금고 향기롭게 결실을 맺은 레드향을 수확했다고 전했다.

원래 제주도에서 생산되는 대표적인 만감류 레드향은 6년 전 장흥에 도입되어 높은 수확량 및 판매율을 자랑하고 있다. 레드향은 토마토 등 다른 작목과 비교해 수확할 때 손이 덜 가는 장점을 가지고 있다.

특히, 장흥 지역은 제주도와 비교해서 일조량이 많고, 봄이 되면 해풍이 많이 불어와 레드향의 당도가 뛰어난 것이 특징이다.

지구 온난화로 기온이 올라가면서 기존 시설 원예 작목의 경쟁력이 낮아져 새로운 작목 도입 필요성이 대두됨에 따라 장흥군은 레드향을 기후 변화 대체 작목으로 중점 육성하고 있다.

현재 장흥군 22농가에서 9ha 규모로 재배되고 있다. 주 수확기는 12월∼2월로, 온주밀감에 비해 특유의 맛과 향기가 있고 저장 기간이 길어 인기가 높다.

장흥 레드향 향그레의 당도는 평균 15브릭스로 다른 만감류와 비교하여 단맛이 강한 것은 물론, 과즙이 풍부하고 식감이 뛰어나 소비자들이 많이 찾고 있다.

한편, 정종순 장흥군수는 “풍부한 단맛과 과즙을 자랑하는 레드향은 이제 장흥에 없어서는 안 될 인기 작물로 부상했다”며 “앞으로도 레드향처럼 장흥의 기후에 알맞는 아열대 과수를 지속적으로 발굴해 나갈 계획이다, 다양한 시도와 연구를 통해 장흥의 원예작물 산업 발전에 힘쓰겠다”고 말했다.

양재봉 기자 yjb66@nate.com
  • 媛뺣Ц룞븞留
  • 泥넚援곗텧옣씠誘몄궗吏
  • 꽌궛梨꾪똿
  • 엫떎異쒖옣꺏
  • 떊빐슫뿭븞留
  • 옄뼇硫댁븞留
  • 뿬옄媛 릺뼱 븷땲
  • 씠泥쒖냼媛쒗똿 씠泥쒖콈똿 씠泥쒕명똿궗씠듃 씠泥쒕명똿肄쒓구
  • 쟾씪/愿묒<利됱꽍留뚮궓
  • 썝굹엲씠굹 留뚮궓珥덇린 吏덉씠 씠듃뻽뜕 洹몃媛μ쭏씠 씠셿맂 씠쑀
  • 怨꾩뼇異쒖옣씠留덉궗吏
  • 떒뼇뿬깮異쒖옣
  • 寃쎄린룄뿬깮異쒖옣
  • 룞留됱뿭븞留
  • 떊븞異쒖옣留덉궗吏
  • 썡湲 紐삳컺 寃껊룄 꽌윭슫뜲 異쒖옣30냼媛쒗똿
  • 愿묐챸異쒖옣븘媛뵪
  • 븘臾 깮媛곸뾾씠 異쒖옣븳30냼媛쒗똿 젣蹂댁옄쓽 理쒗썑
  • 쓽젙遺븞留 젣二쇰룄븞留 媛뺣궓뿭븞留
  • 怨좎꽦꽦씤留덉궗吏
  • 회사소개회원약관개인정보보호정책청소년보호정책제휴문의고충처리인광고문의기사제보
    동부타임즈|등록번호 : 전남 아00154 | 등록일 : 2011년 9월 11일 | 발행인 : 양재봉 | 편집인 : 양재봉 |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경숙
    발행소 : (우)57786 전남 광양시 중동로 95, 3층(중동) | 대표전화 : 061-795-0040 | 팩스 : 061-795-9911 | E-mail : yjb66@nate.com
    [동부타임즈]를 통해 제공되는 모든 콘텐츠는 무단 사용, 복사, 배포 시 저작권법에 저해되며 법적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