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즐겨찾기 추가
  • 2021.04.11(일) 11:41
곡성군, 전통시장에 미디어아트 대가 이이남 작품 선보여

국내 최초 비정형 대형 미디어 작품, 한 땀 한 땀 수놓듯 LED 설치

양재봉 기자 yjb66@nate.com
2021년 03월 09일(화) 14:06
곡성군, 전통시장에 미디어아트 대가 이이남 작품 선보여
[동부타임즈 = 양재봉 기자] 곡성군(군수 유근기) 기차마을전통시장 입구가 화려해졌다.

예술작품 한 점이 설치되자 평범한 공간이 완전히 새롭게 달라진 것이다. 그도 그럴 것이 설치된 것이 미디어아트의 대가로 알려진 이이남 작가의 작품이다. 더욱 눈에 띄는 것은 이번 작품이 국내에서는 최초로 시도된 비정형 대형 미디어 작품이라는 점이다.

이이남 작가는 ‘제2의 백남준’이라 불리며 국내외에서 활발하게 활동하고 있다. 동서양 고전을 디지털 기술과 접목해 컨템포러리 미디어아트를 이끌어가는 것으로 평가받고 있다.

카페, 공원 등 일상의 공간 속에 미디어아트를 구현함으로써 익숙한 곳을 낯설고 새롭게 재창조하는 일에도 능숙하다.

작품의 외관은 네모 반듯한 틀을 벗어나 비대칭적인 원의 모습을 하고 있는 원통형 형태로 완성됐다. 일반적인 형태의 작품이 아닌 까닭에 LED를 한땀 한땀 수놓듯 더 많은 공력을 들여 조형물에 설치했다고 한다.

작품을 통해 이이남 작가는 <나란히 흐르다>라는 주제를 담아냈다. 곡면을 따라 피어나는 장미와 섬진강의 물결, 은어들을 통해 인간과 자연의 조화를 표현한 것이다. 또한 지역민과 관광객이 함께 어울리는 전통시장의 생기를 역동적인 빛의 언어로 표현한 것이기도 하다.

프로젝트를 총괄 기획한 김백기 감독은 “고전적인 이미지의 전통시장을 현대적으로 재해석함으로써 젊은 층에게도 어필할 수 있도록 했다. 남녀노소 누구나 방문해 지역경제활성화에 기여했으면 한다.”라고 전했다.

이번 작업은 곡성군이 추진한 공공미술 프로젝트의 일환이었다. 지난해 11월부터 올해 2월까지 진행된 프로젝트는 곡성 레저문화센터, 기차마을전통시장, 죽곡 강빛마을에서 펼쳐졌다.

한편, 곡성군 관계자는 예술인에 대한 창작활동 기회 제공과 주민들의 문화향유 증진을 위해 이번 사업을 추진했다. 기차마을전통시장 외에도 레저문화센터와 강빛마을에도 조형작품과 설치미술이 전시돼 있으니 놓치지 말고 들러보시길 바란다.라고 말했다.

양재봉 기자 yjb66@nate.com
  • 臾몄닔硫댁븞留
  • 삦泥 뿬깮異쒖옣留덉궗吏
  • 궓뼇二쇱꽦씤留덉궗吏
  • 븰궛룞븞留
  • 3040紐⑥엫솕諛 20럹씠留뚮궓
  • 룞빐 異쒖옣씠誘몄궗吏
  • 二쇱큿硫댁븞留
  • 떒뼇냼媛쒗똿 떒뼇梨꾪똿 떒뼇誘명똿궗씠듃 떒뼇誘명똿肄쒓구
  • 솕꽦異쒖옣븞留
  • 븳븣 떆瑜 뭾誘명븯뜕 異쒖옣븳30냼媛쒗똿 븰깮뱾.
  • 꽦二쇱냼媛쒗똿
  • 꽦遺곸꽦씤留덉궗吏
  • 씤泥쒖텧옣븞留 씤泥쒖꽦씤留덉궗吏
  • 紐낅쪣異쒖옣留뚮궓 異쒖옣뻾 肄쒓구꺘 삤뵾肄쒓구 뿬깮
  • 寃뚯엫냽쓽 삩씪씤냼媛쒗똿빋솚쟾 媛뒗諛⑸쾿!
  • 媛룊援곗텧옣씠留덉궗吏
  • 洹쇳씎硫댁븞留
  • 떊땲硫댁븞留
  • 怨쇱쿇 異쒖옣꺏 異쒖옣뾽냼異붿쿇
  • 遺룊異쒖옣씠留덉궗吏
  • 회사소개회원약관개인정보보호정책청소년보호정책제휴문의고충처리인광고문의기사제보
    동부타임즈|등록번호 : 전남 아00154 | 등록일 : 2011년 9월 11일 | 발행인 : 양재봉 | 편집인 : 양재봉 |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경숙
    발행소 : (우)57786 전남 광양시 중동로 95, 3층(중동) | 대표전화 : 061-795-0040 | 팩스 : 061-795-9911 | E-mail : yjb66@nate.com
    [동부타임즈]를 통해 제공되는 모든 콘텐츠는 무단 사용, 복사, 배포 시 저작권법에 저해되며 법적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