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즐겨찾기 추가
  • 2021.09.23(목) 08:38
완도군, 폭염·고수온·물 폭탄 등 기후변화 총력 대응

기후변화 5대 위험 요소 분야별 세부 대책 수립·추진

박상철 기자 yjb66@nate.com
2021년 07월 29일(목) 10:27
완도군청
[동부타임즈 = 박상철 기자] 완도군은 기상청의 단·장기 예보를 기반으로 자체 기후 분석과 전문가 의견을 토대로 여름철 기후변화 적응 대책 세부 시행 계획을 수립하여 군민의 인명과 재산 피해 최소화에 총력 대응하겠다고 밝혔다.

기상청의 예보에 의하면 7월 19일 폭염주의보가 내려진 이후 30.5℃ 이상 더운 날씨가 지속되고, 뜨거운 공기가 상공을 뒤덮는 열돔 현상이 나타날 전망이다. 특히 태풍 등 변수가 없으면 8월까지 무더위와 열대야가 지속될 것이라 예상하고 있다.

7월 23일 내려진 남해 서부 내만·연안 고수온 주의보는 작년 8월 14일 주의보가 내려진 것에 비하면 20일 가량 빠르며, 25일 기준 완도, 군외 수온은 평년 수온보다 4.7℃도가 높은 26.7℃도로 나타났다.

태풍과 대조기의 영향으로 서해와 남해, 제주 해역의 수온이 일시적으로 하강하는 등 변동성이 나타날 수 있겠지만, 폭염과 함께 대마난류와 남해 서부 해역 냉수대 규모 감소로 인한 수온 상승(0.5~1℃)이 예상되는 만큼 수산물 피해가 우려되는 상황이다.

이에 완도군은 태풍, 고수온, 적조, 이상 조류, 물 폭탄 등 기후변화 5대 위험 요소에 대한 분야별 대책을 지난 6월 수립하여 추진 중이다.

주요 내용으로는 고수온·저염 분수·적조 예찰 강화와 해상 가두리 양식시설 보강 개선, 독거노인 등 취약계층 건강관리 강화, 무더위 쉼터 운영, 태풍·물 폭탄에 취약한 시설물 안전성 확보, 농작물 병해충 및 가축 질병 집중 예찰·방제, 도서지역 식수 확보 대책 등이며, 이를 한층 더 강화하여 추진할 계획이다.

특히, 대기 불안정과 발달한 저기압의 영향으로 지역별 강수 편차가 심한 야행성 폭우가 잦을 전망됨에 따라 인명 피해 우려 지역, 침수·붕괴 위험지역 등을 특별 점검하고 신속한 통제 체계를 마련하여 피해를 최소화할 방침이다.

아울러 온실가스 감축 및 지역 특성을 고려한 적응 대책으로 21∼25년 제2차 기후변화 적응 대책 세부 시행 계획에 해양·수산, 건강, 재난·재해, 산림·생태계, 물 관리, 농축산, 에너지 7개 분야, 45개 세부 사업을 수립하여 환경부의 최종 승인만을 남겨둔 상태이다.

또한, 2050 탄소중립 실현을 위해 지난 6월 「탄소중립 지방정부 실천연대」에 가입하여 지자체 차원의 저탄소 친환경 생활 등 기후변화 대응 실천과 탄소중립 이행을 위한 역량 강화로 보다 적극적인 탄소중립 실천 운동을 전개한다는 방침이다.

함평군은 그동안 해양수산, 생태계, 물, 농업, 산림분야 등 전문가를 초빙하여 기후변화 대응 방안 및 신규 사업 발굴, 계절별 기상 전망 분석 및 분야별 대응 토론회를 개최하는 등 기후변화 대응에 힘쓰고 있으며, 앞으로도 기후변화 분석을 통해 선제 대응해나갈 계획이다.

한편, 함평군 박은재 환경산림과장은 “최근 대기 불안정으로 인해 기온과 강수량의 변화 등 기상 예보가 빠르게 변하는 만큼 예보를 예의주시하고, 우리 지역 여름철 기후변화 패턴 변화를 모니터링 하여 보다 빠르고 효과적으로 대응할 수 있는 기반을 만들어가겠다”라고 말했다.
박상철 기자 yjb66@nate.com
회사소개회원약관개인정보보호정책청소년보호정책제휴문의고충처리인광고문의기사제보
동부타임즈|등록번호 : 전남 아00154 | 등록일 : 2011년 9월 11일 | 발행인 : 양재봉 | 편집인 : 양재봉 |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경숙
발행소 : (우)57786 전남 광양시 중동로 95, 3층(중동) | 대표전화 : 061-795-0040 | 팩스 : 061-795-9911 | E-mail : yjb66@nate.com
[동부타임즈]를 통해 제공되는 모든 콘텐츠는 무단 사용, 복사, 배포 시 저작권법에 저해되며 법적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