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즐겨찾기 추가
이제는 선택이 아닌 필수가 될 차량용 소화기

여수소방서 돌산119안전센터 소방교 곽효근

동부타임즈 yjb66@nate.com
2023년 03월 23일(목) 17:14
[동부타임즈] 이제는 선택이 아닌 필수가 될 차량용 소화기에 대해 알아보자.

요즘 각종매체에서 전기차 또는 차량화재 소식을 자주 접하게 된다. 소방청 통계자료에 따르면 5년간 연평균 자동차 화재 발생 건수는 약 5,000건이라고 한다. 이 중 5인승 차량이 차지하는 비율이 무려 48%라고 한다. 이제 자동차 화재는 누구에게나 충분히 일어날 수 있는 일이 되어버렸다.

차량화재는 연료 등 가연물로 인한 피해가 클 수 있어 초기진압이 가장 중요하다. 그래서 차량용 소화기 배치가 더욱 중요하다.

차량용 소화기, 어디에 두는 것이 좋을까? 차량용 소화기는 트렁크에 두면 긴급 상황에 대처하기가 어려울 수 있어 운전자의 손에 닿는 위치에 두는 것이 좋다. 승용차의 경우에는 운전자가 손을 뻗었을 때 닿을수 있는 곳! 운전석이나 조수석 시트 아래에 설치하는 것이 좋다. 승합차의 경우에는 탑승자 및 동승자가 쉽게 찾을 수 있는 운전석 시트 뒤나 차량 문 옆 시트 아래가 적합하다.

차량화재가 발생하면 어떻게 대처해야 할까요? 일단 이상 징후가 보이기 시작한다면 에어컨 및 히터를 끄고 안전한 곳에 정차하여 시동을 꺼야한다. 엔진룸에서 차량 내부로 불길이 확대되기까지는 최소 5분 이내이기 때문에 신속한 대피가 우선되야 된다.

다음 2차 사고 방지를 막기 위해서 안전삼각대를 설치하고 119에 신고 후 차량 내에 비치된 차량용 소화기를 사용하고 화재규모가 커진 상태에서는 무리하게 소화를 시도하는 대신 가급적 멀리 떨어진 곳으로 대피하는 것이 좋다.

마지막으로, 올바른 소화기 사용방법으로 차량화재에 대비하자.
1. 불이 난 장소로 가급적 가까이 가서 소화기 안전핀을 뽑는다.
2. 불이 난 방향으로 소화기 호스 끝부분을 잡는다.
3. 손잡이를 힘껏 움켜쥐고 빗자루로 쓸 듯이 뿌린다.
4. 바람을 등지고 앞에서부터 방사하여 불을 끈다.


동부타임즈 yjb66@nate.com
회사소개회원약관개인정보보호정책청소년보호정책제휴문의고충처리인광고문의기사제보
동부타임즈|등록번호 : 전남 아00154 | 등록일 : 2011년 9월 11일 | 발행인 : 양재봉 | 편집인 : 김경숙 |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경숙
발행소 : (우)57786 전남 광양시 중동로 95, 3층(중동) | 대표전화 : 061-795-0040 | 팩스 : 061-795-9911 | E-mail : yjb66@nate.com
[동부타임즈]를 통해 제공되는 모든 콘텐츠는 무단 사용, 복사, 배포 시 저작권법에 저해되며 법적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