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즐겨찾기 추가
곡성군미래교육재단, 유아 생태자연예술놀이’프로그램 운영

곡성 교육, 자연에서 배우는‘학교 밖 배움터’
자연에서 배우는 생태교육으로 도시민들의 관심 집중
오는 6월 22일부터 제월섬에서 새롭게 ‘새를 깎는 시간’프로그램 운영

양재봉 기자 yjb66@nate.com
2024년 06월 14일(금) 15:52
곡성군미래교육재단, 유아 생태자연예술놀이’프로그램 운영
[동부타임즈 = 양재봉 기자] 곡성군미래교육재단은 숲 생태교육 등 자연에서 배우는 다양한 프로그램을 운영 중에 있다.

자연 속에서 유아기 전인적 성장발달을 지원하기 위해 지난 3월부터 지역 내 유치원과 어린이집 등 17개소 영유아를 대상으로‘도깨비마을 숲 체험’과‘유아 생태자연예술놀이’프로그램을 운영 중이다.

‘도깨비마을 숲 체험’은 아이들이 숲에서 사계절을 경험하고 함께 뛰놀며 자연생태를 체험하는 교육이며,‘유아 생태자연예술놀이’는 자연 속에서 미술과 음악 등 다양한 놀이 활동으로 창의교육을 실현하는 프로그램이다.

오는 6월 22일부터 29일까지는 가족과 함께하는 숲․생태 프로그램 ‘새를 깎는 시간’을 운영한다. 6월 15일까지 80명을 모집해 매주 토요일과 일요일에 총 4회에 걸쳐 진행한다.

‘새를 깎는 시간'은 제월섬에 서식하는 철새와 텃새를 관찰하고, 그 모양을 간벌목을 활용해 만들어 생태의 소중함을 가족이 함께 배우는 프로그램이다.

자연에서 배우는‘학교 밖 배움터’로 운영되는 ‘곡성 교육’은 지역민뿐만 아니라 도시민들 사이에서 주목을 받으면서, 농촌유학 프로그램 등과 함께 전국에서 성공적인 농촌교육 사례로 주목을 받은 바 있다.

재단 관계자는 “곡성의 숲·생태교육장인 제월섬과 인성원 등에서 다양한 프로그램을 운영할 계획이다”며, “재단에서 운영하는 프로그램은 카카오톡 '곡성미래교육재단'과 곡성교육포털 사이트에서 확인할 수 있으니 많은 관심 바란다”고 말했다.
양재봉 기자 yjb66@nate.com
회사소개회원약관개인정보보호정책청소년보호정책제휴문의고충처리인광고문의기사제보
동부타임즈|등록번호 : 전남 아00154 | 등록일 : 2011년 9월 11일 | 발행인 : 양재봉 | 편집인 : 김경숙 |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경숙
발행소 : (우)57786 전남 광양시 중동로 95, 3층(중동) | 대표전화 : 061-795-0040 | 팩스 : 061-795-9911 | E-mail : dbnews365@naver.com
[동부타임즈]를 통해 제공되는 모든 콘텐츠는 무단 사용, 복사, 배포 시 저작권법에 저해되며 법적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